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낙서장2014.02.22 10:05

WonHada.com으로 오세요. (-:

http://wonhada.com

저작자 표시
신고
Posted by 원강민
낙서장2013.06.18 11:09

아폴로케이션에서 내 역할은 '아직 해보지 않은 또는 어려운 기능'을 먼저 섭렵하고 정리하여 팀원들이 쉽게 쓸 수 있도록 모듈화 하는 것이다. 가끔씩 팀원들의 버그를 해결하기도 하는데 우리 팀원들은 나에게 '버프'가 있다고 한다. 그런데 난 그것이 누구로부터 나오는지 확실히 알고 그 손이 떠나는 순간 더 이상 그런 일이 일어나지 않을 것임도 알고 있다.

하고 싶은 말은 내 역할인 '모듈화'를 영적인 것에도 적용하고 싶다. 듣고 연구한 것들을 정리해서 영성이 필요한 이들이 쉽게 영적인 것들을 체험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다. 누군가 얘기한, 다음 세대의 핵심 키워드가 '영성'임을 감안할 때 나의 역할이 분명해 진다. 그러기에 주님은 나에게 '버프'를 허락하시는지도 모른다. :-)

저작자 표시
신고
Posted by 원강민
낙서장2013.06.18 11:08

긍정을 볼 수 있는 능력을 가진 사람과 갖지 못한 사람들이 있습니다.
가진 사람은 긍정을 나눠야 할 의무가 있고, 갖지 못한 사람은 배워야 할 의무가 있습니다.
결국 우리는 누구나 긍정을 볼 수 있어야 하며, 나의 긍정을 자랑할 때 내 삶도 달라집니다. 닉을 보며 한번 더 배웠네요.
긍정의 능력이 없는 나에게 계속해서 긍정을 가르쳐 주는 분들께 감사드립니다.


저작자 표시
신고
Posted by 원강민
낙서장2013.06.18 11:06

슈퍼 게임 개발자를 모십니다.
최고들은 돈을 '대우'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.
함께 하는 사람들이 어느 정도 가치를 만들 수 있는지가 더 중요하죠.
최고와 함께 하면 돈은 따라옵니다.
아폴로케이션 로켓은 이제 스펙타클 슈퍼 게임 개발자 한 명의 자리만 남았습니다.

손무(손자병법 저자)가 대기업을 택하지 않고 소기업(오나라)을 택한 이유는 슈퍼 개발자가 우리 회사를 택하는 이유와 같을 것입니다. 역사는 되풀이 됩니다.

아폴로케이션 :: Apollocation
englekk@naver.com

저작자 표시
신고
Posted by 원강민
낙서장2013.06.18 11:05


<청년에 대한 단상>


오늘 아침엔 '청년'을 떠올려 봅니다.
요즘 저자들 중에는 청년을 꿈 많고 활기차고 많은 기회가 주어지는 모습으로 그려내는 경우가 많은 것 같습니다. 아마 주변의 청년들이 그런 상황이기 때문이겠죠. 스타트업을 하고 해외로 진출하고 부자가 되기도 하니까요.

그런데 곰곰히 떠올려보니 제 청년 시절은 '분노'가 주요 키워드였던 것 같아요.
뭘 해야 할지도 몰랐고, 그냥 뭔가 하고는 있는데 잘 하고 있는건지, 미래는 보장되는 것인지 마냥 복잡하고 어려운 상황 속에서 학교 공부, 부모님께 폐끼치는 자식이 안되기 위한 부담감(스스로 만든거죠), 어려운 가정 형편 등등 코너로 몰리는 느낌을 받으면서 그것이 분노로 표출되었던 것 같아요. 내성적이어서 반항 같은건 못했지만요. 반항이라도 했다면 나았을지도 모르죠. 전 부담감을 좀 많이 느끼는 편이어서 우울증과 공황장애까지 겪었습니다.

전 요즘 청년들도 저와 크게 다르지 않다는걸 알게 되었습니다. 어쩌면 더 심해진거 같아요. 청년들의 마음이 느껴지니, 콘서트장 철장에 매달려 머리 흔들며 소리 지르는 청년의 마음까지 이해하게 되었습니다.

마음껏 소리 지를 수 있고, 에너지를 다 쏟아내고, 그러면서도 미래를 준비할 수 있는 터전이 많이 생겨나길 바래 봅니다. 더불어 소극적이고 내성적인 아이들이 스스로 그 벽을 깨고 나와서 함께 어울릴 수 있도록 도와주는 개인화된 시스템도 생겨나길 원합니다.

저작자 표시
신고
Posted by 원강민
낙서장2012.10.25 23:09
제 동생이 프로듀싱한 '미스S'의 앨범이 나왔습니다. 동생이 작곡한 타이틀 곡입니다. :-)

'안자고 뭐해' 많이 응원해 주세요~무한 공유, 플리즈~~

http://www.youtube.com/watch?v=sY6ycP3D7S4

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.
신고
Posted by 원강민
낙서장2012.10.05 18:39
오래전에 헤드헌터가 되고 싶다는 생각을 한적이 있어요. 기업과 취업자를 연결시켜주고 기업에게서 수수료를 받고 취업자에게는 수수료도 안받고 좀 더 나은 조건으로 계약할 수 있게 도와주는 헤드헌터요. 취업후엔 헤드헌터와 어떠한 계약도 없는 깨끗한 헤드헌터 말이죠.

들려오는 소문의 헤드헌터들은 다 속이는 사람이었으니까요. 그런게 싫었습니다.

그런데 오늘 막연한 두려움을 깨주는 그런 헤드헌팅 업체를 만났습니다. 뜻이 있으니 길도 있네요. :-)

8년간 일했으나 회사는 그리 크지 않았어요. 정직, 신용으로 일하다보니 그런거 같더군요.

저를 써달라고 했습니다. 전 이제 헤드헌터입니다. :-)

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.
신고
Posted by 원강민
낙서장2012.08.28 22:53

아흐..요즘 희안한 경험들 많이 한다.

국내 호스팅 업체 찾다 찾다 맘에 드는게 없길래 해외 업체의 호스팅을 신청했다.
근데 처음부터 최소 1년치를 가입해야 하길래 좀 맘에 걸렸지만 오래쓸거라 생각하고 가입을 했다. 이것 저것 설정을 하고 파일 업/다운 테스트를 하니 좀 느리긴 해도 쓸만했다. 미국에 있는 서버이니 한국에선 좀 느려도 이해했다.

근데 문제가 발생했다. 저녁에 접속했더니 너무 느리다. 미국 사람들이 왕성한 활동을 하는 시간이라 그런지 느려도 너~~무 느리다. 어쩌나. 환불해야지. 근데 사이트가 온통 영어인데 어디서 어떻게 환불을 받는지 알 수가 있나. 영어 못하는 한국인을 뉴욕 중심가에 떨어뜨려 놓으면 이런 느낌일지도. ㅎㅎ 암튼 일단 고객센터에 글을 하나 남겼다. 너무 느리니 환불해달라.

그런 다음 무작정 사이트의 고객센터로 전화를 걸었다. (용감해~)
한국처럼 기계가 번호를 누르라고 설명을 하고 안내원에게 연결했다. 짧은 영어지만 어찌어찌 결국 해결됐다. 음냠..이제 해외 호스팅은 내 인생에서 없을 듯..ㅎㅎ 영어 공부 해둘만 하다는걸 느낀 저녁.. :-)


bluehost.com 호스팅 취소는 아래 경로에서.. :-)

https://my.bluehost.com/cgi/cancel

저작자 표시
신고
Posted by 원강민
낙서장2012.08.14 17:29

어느 아내가 프로그래머 남편에게 

「쇼핑하러 갈 때, 우유 하나 사와. 아, 계란 있으면 6개 사와」 

남편은 잠시 후, 우유를 6개 사왔다.

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


class Husband extends Programmer

{

public static function getInstance():Husband

{

//...

}

public function gotoAndShopping(shop:IShop):void

{

//...

}

public function giveMilkToMe(count:uint):Milk

{

var mart:IShop = ShopList.get(0);

this.gotoAndShopping(mart);

if(uint(Math.random() * 100) % 2 == 0)

{

return null;

}

var milk:Milk = new Milk();

milk.get( ((mart.exists(EGG))? 6 : count) );

return milk;

}

}


var h:Husband = Husband.getInstance();

trace(h.giveMilkToMe(1));// 6


h = new Husband();

저작자 표시
신고
Posted by 원강민
낙서장2012.07.26 22:10
이미지, 영상 등 검색
http://letscc.net

누구나 쓸 수 있는 아이콘들
http://thenounproject.com/ko/

사운드 공유
http://soundcloud.com

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.
신고
Posted by 원강민